[강원]세계최대 모래시계 정동진서 6일 착공

입력 1999-08-07 00:20수정 2009-09-23 21:0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세계 최대 규모의 모래시계 건립공사가 해돋이 관광명소인 강원 강릉시 강동면 정동진리에서 6일 착공됐다.

강릉시가 새 천년을 경축하기 위해 만드는 이 모래시계 조형물은 전체 높이 8.5m로 현재 세계에서 가장 큰 일본의 모래시계(높이 5m) 보다 훨씬 규모가 크다.

12월 말경 완공될 예정인 이 모래시계 제작비 12억원은 삼성전자가 전액 지원한다.

〈강릉〓경인수기자〉sunghyun@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