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자 2명 귀순…제삼국 한국 공관 통해

입력 1999-07-30 18:44수정 2009-09-23 21: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외교통상부는 30일 북한이탈주민 김문석(가명·37·예술인) 이정식씨(가명·26·노동자)가 최근 제삼국의 한국 공관을 통해 귀순을 요청, 입국했다고 밝혔다.

외교통상부는 이들의 귀순을 허용한 것은 인도적 입장에 따른 것으로 제삼국 정부의 협조를 받아 입국시켰다고 설명했다.

〈한기흥기자〉eligiu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