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동해안 10개시군 「광역개발계획안」 마련

입력 1999-07-12 22:54수정 2009-09-23 23:1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원도는 12일 동해안 10개 시군의 광역개발계획인 ‘강원 동해안 광역권 지정 및 개발계획안’을 마련해 건설교통부에 승인을 신청했다.

이 계획안에 따르면 지역 개발 등을 위해 올해부터 2011년까지 도내 10개 시군 11개 분야 114개 사업에 모두 12조6097억원을 투입키로 했다.

도는 강릉을 중심으로 한 대관령권은 교육과 문화 행정중심지로 육성하고 속초 고성 등 설악권은 금강산과 연계해 국제적 관광 및 휴양거점지역으로 개발. 금강산∼설악산 연계 관광지의 관문으로 발전시킬 방침이다.

한편 태백 및 두타권은 태백산 두타산의 동굴관광지대와 해안관광지대를 연계하고 동해 삼척의 상호 기능을 보완하여 통합도시권으로 육성한다는 것이다.

〈춘천〓최창순기자〉cscho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