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양대리그 명칭, 드림-매직 확정

입력 1999-02-05 19:10수정 2009-09-24 12:0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야구위원회는 5일 올해부터 시행되는 프로야구 양대리그 명칭을 드림리그와 매직리그로 결정했다.

드림리그와 매직리그는 8천7백46명이 응모한 3천3백6개의 명칭 가운데 프로야구가 주는 꿈과 희망을 연상시키며 국제적 이미지를 부각시키는데 가장 적합하다고 판단돼 선정됐다.

드림리그는 지난해 우승팀 현대와 두산 해태 롯데, 매직리그는 LG 삼성 쌍방울 한화로 구성된다.

〈전 창기자〉jeon@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