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양준혁, 해태합류 선언

입력 1999-01-06 19:51수정 2009-09-24 14: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양준혁(30)이 ‘조건없는 해태합류’를 선언했다.

6일 대구의 집에서 해태 박한식부장을 만난 양준혁은 “그동안 본의아니게 구단에 피해를 줘 팬과 구단에 죄송하다”며 “11일부터 시작되는 해태의 겨울훈련에 참가하겠다”고 밝혔다.

양준혁은 또 “속죄하는 마음으로 올시즌 연봉문제는 구단에 일임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이에 따라 해태구단은 그의 연봉을 지난해와 같은 1억4천만원에 동결할 방침이다.

〈장환수기자〉zangpabo@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