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추계대학연맹전]연세대, 아주대 꺾고 「헹가레」

입력 1998-09-03 19:03수정 2009-09-25 02:5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연세대가 난적 아주대를 대파하고 매일유업배 98전국추계 대학축구연맹전 정상에 올랐다.

연세대는 3일 동대문운동장에서 열린 지난해 이대회 우승팀 아주대와의 결승에서 정재곤이 혼자 4골을 터뜨리는 등 소나기골을 퍼부어 6대2로 대승했다.

연세대는 전반 19분 청소년대표출신 골잡이 성한수가 동점골을 터뜨리고 26분과 45분 정재곤이 연속골을 넣어 전반을 3대1로 앞서며 승세를 굳혔다.

대회 2연패를 노리던 아주대는 후반초까지 연세대와 대등한 경기를 펼쳤으나 이후 수비벽이 급격히 무너지며 대량 실점, 무릎을 꿇고 말았다.

〈이재권기자〉kwon22@donga.com

△결승

연세 6(3―1,3―1)2 아주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