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하이라이트/8일]

입력 1998-07-07 19:28수정 2009-09-25 08: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EBS 문화센터―발지압 요법〈EBS 오전 9·00〉

“오후가 되면 발이 퉁퉁 부어요.” 발지압 전문가에게서 발의 피로를 푸는 방법을 배워보자. 먼저 발지압을 하기 전에 뜨뜻한 물에 소금을 풀고 20여분간 담그고 있으면 온몸에 땀이난다.이어 증세에맞는 지압점을 찾는법,그리고 올바른 걸음걸이를 익히자.

▼자연과 인간〈EBS 밤 8·00〉

인도 고유의 말(馬)인 마와리. 아주 용감하고 충성스러워서 군마로 널리 애용되었다. 그러나 전쟁이 사라지면서 마와리의 인기가 떨어지자…. 또 밀렵으로 멸종위기까지 몰렸던 나미비아 사막의 검은 코뿔소, 미국 로키산맥의 큰뿔양등이 오늘의 동물 주인공들.

▼대왕의 길〈MBC 밤 9·55〉

영조가 무고한 박문수를 역모혐의로 신문하자 세자는 부왕의 지나친 처사에 실망하며 참담해진다. 숙소로 돌아온 세자는 폐세자 당하느니 차라리 할복해 의심을 풀겠다는 비장한 결심을 한다. 절망한 혜빈 역시 세자의 뒤를 따르겠다며 은장도를 숫돌에 갈고….

▼미스터 큐〈SBS 밤 9·55〉

황전무는 경쟁업체인 태방의 인사부장을 만나 개발과를 와해시켜달라고 부탁한다. 태방 인사부장은 우과장을 비롯한 개발과 직원들에게 몰래 접근, 스카우트 제의를 한다. 단 순심과 고대리만 빼고. 황전무는 또 개발과에 대한 특별감사를 지시한다.

▼다큐멘터리의 세계―자동차를 향한 꿈〈EBS 오후 7·10〉

자동차의 역사로 본 사회학. 프랑스 TV1 Plus제작. 오늘은 자동차의 탄생을 다룬다. 1769년 프랑스 니콜라스 조제프 퀴노의 실험적 정신으로 제작된 증기 자동차. 인간이 동물의 힘을 빌리지 않고도 마차를 움직일 수 있게 한 최초의 도구였다.

▼A&C콘서트―라울 소사 피아노 독주회〈A&C 채널37 오후 3·40〉

‘황금의 왼손으로 연주하는 기적의 피아니스트’ 라울 소사의 지난달 예술의 전당 내한 연주회 공연실황. 79년 불의의 사고로 오른손 손가락 기능을 잃게 된소사. 그의 음악에 대한 열정이 바흐 브람스 등의 선율에 넘친다.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