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지통]사고뭉치 둘째 구박 아내피해 아들과 동반가출

입력 1997-09-17 20:15수정 2009-09-26 10: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가정법원 가사1부(재판장 박준수·朴峻秀 부장판사)는 17일 아내의 눈밖에 난 자식을 보살피기 위해 자식과 함께 가출한 남편의 행동은 이혼 사유가 되지 않는다고 판결 ▼…재판부는 아내 A씨가 가출한 남편 B씨를 상대로 낸 이혼 소송에 대해 『B씨의 행동은 아내와 자식을 돌보지 않기 위해 가출한 「악의적인 배우자 유기」로 볼 수 없다』며 소송을 기각 ▼…B씨는 지난 78년 A씨와 결혼, 두 아들을 두었으나 아내가 모범생인 큰아들만 편애하고 소년원에 드나드는 등 말썽을 피우는 둘째 아들을 집에서 쫓아내자 함께 가출했다가 지난해 10월 A씨로부터 이혼소송을 제기당했다고…. 〈이호갑기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