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조던 부진해도 이긴다』…시카고,토론토 격파

입력 1997-03-28 19:56수정 2009-09-27 01:1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농구황제」 마이클 조던의 슈팅난조와 「리바운드왕」 데니스 로드맨의 결장 등 겹친 악재에도 불구하고 시카고 불스가 관록을 앞세워 토론토 랩터스를 13점차로 꺾었다. 시카고는 28일 벌어진 96∼97시즌 미국프로농구(NBA) 토론토와의 원정경기에서 조던이 12점을 넣는데 그쳤으나 스코티 피펜(16득점 7리바운드 7어시스트)과 룩 롱리(16득점 6리바운드) 토니 쿠코치(8득점 6리바운드) 등의 고른 활약으로 96대 83으로 승리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