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농구/MBC배]경희대 재연장혈투 환호,명지대 꺾어

입력 1997-03-22 08:12업데이트 2009-09-27 01:4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권순일기자] 경희대가 97MBC배 전국대학농구대회에서 천신만고끝에 승자 준결승전에 올랐다. 경희대는 21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벌어진 남자부 1회전에서 재연장전까지 가는 접전끝에 김성철(44득점)과 강혁(22득점)의 활약에 힘입어 명지대를 96대86으로 이겼다. 또 중앙대는 정훈종(12득점 10리바운드) 송영진(10득점 5리바운드) 조우현(18득점)이 맹활약, 3점슛 17개를 성공시킨 건국대를 71대68로 꺾었다. 중앙대는 시드배정을 받은 지난대회 우승팀 고려대와 맞붙게 됐는데 이경기의승자와 경희대가 승자 결승전진출 티켓을 놓고 격돌한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