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해태 포수 최해식에 제재금 50만원 부과

입력 1996-10-30 17:18수정 2009-09-27 14: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야구위원회(KBO)는 30일 상벌위원회를 열고 해태 타이거즈의 포수 최해식에게 제재금 50만원을 부과시켰다. 최해식은 지난 23일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8회 김호인 주심의 볼판정에 항의하다 퇴장당했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