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4경기 연속 선발 출전…마요르카는 0-1 패배

뉴시스 입력 2021-10-17 11:36수정 2021-10-17 11: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라리가) 마요르카에서 뛰는 이강인(20)이 4경기 연속 선발로 출전했지만, 팀 패배를 막진 못했다.

이강인은 17일(한국시간) 스페인 산세바스티안의 레알레 아레나에서 펼쳐진 레알 소시에다드와의 2021~2022시즌 라리가 9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로 나와 후반 41분까지 뛰다 조르디 음불라와 교체됐다.

지난 8월 발렌시아를 떠나 마요르카에 입단한 이강인은 지난 레알 마드리드와의 6라운드부터 연속해서 선발로 나서고 있다.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 이강인은 이날 공격 포인트를 올리진 못했다.

주요기사
이강인은 이번 시즌 레알 마드리드에서 시즌 첫 골을 넣은 바 있다.

마요르카는 소시에다드 수비수 아이엔 무뇨스가 전반 추가시간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해 수적 우위를 점했으나, 이를 살리지 못했다.

득점에 실패한 마요르카는 후반 45분 소시에다드의 훌렌 로베테에게 결승골을 내주며 무릎을 꿇었다.

이날 패배로 마요르카는 리그 12위(승점 11)에 머물렀다.

반면 리그 8경기 무패(6승2무)인 소시에다드는 리그 선두(승점 20)로 도약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