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민 4.2이닝 무실점’ 경동고, 청원고에 3-1로 승리

장은상 기자 입력 2021-06-03 16:30수정 2021-06-03 16: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목동 |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경동고가 청원고를 꺾고 황금사자기 2회전에 올랐다.

경동고는 3일 신월야구장에서 열린 제75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동아일보사, 스포츠동아,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공동주최) 3일째 청원고와 1회전에서 3-1로 이겼다.

투수전 양상으로 전개된 경기에서 마지막에 웃은 쪽은 경동고였다. 경동고는 선발투수 안재민의 4.2이닝 3안타 5삼진 무실점, 2번째 투수 정태현의 3이닝 3안타 1실점(비자책) 릴레이 호투를 묶어 청원고 타선을 효과적으로 막았다.

안재민은 투구수 75개로 5회초 2사까지 무실점으로 버티는 효율적 투구를 했다. 1회초를 삼자범퇴로 기분 좋게 출발한 뒤 3회초까지 순항했고, 4회초 2사 2·3루에선 위기관리능력을 보이며 무실점 피칭을 거듭했다.

관련기사
안재민으로부터 공을 넘겨받은 정태현은 39개의 공으로 12타자를 상대했다. 6회초와 7회초 잇달아 병살타를 낚는 특유의 땅볼유도능력이 빛났다.


타선에선 3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한 3번타자 우익수 서준우의 활약이 돋보였다. 9번타자 유격수로 나선 유병선도 우월 2루타를 포함해 2타수 1안타 1타점으로 팀 승리에 기여했다. 경동고는 2회말 1점, 4회말 2점을 얻어 3-0으로 일찌감치 앞서갔고, 8회초 1실점했지만 끝까지 리드를 지키며 승리를 따냈다.

목동구장에서 열린 또 다른 1회전 경기에선 서울컨벤션고가 야로BC를 10-2, 7회 콜드게임으로 제압하고 2회전에 합류했다. 오후에 열릴 예정이던 총 4경기는 모두 우천으로 순연됐다.

장은상 기자 award@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