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전주 KCC, FA로 김지완·유병훈·유성호 영입

뉴스1 입력 2020-05-15 10:21수정 2020-05-15 10:2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서울 SK와 인천 전자랜드 경기에서 전자랜드 김지완이 드리블을 하고 있다. 2020.1.22/뉴스1 © News1
프로농구 전주 KCC가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김지완(가드), 유병훈(가드), 유성호(센터)를 영입했다.

KCC는 15일 “김지완과 유병훈, 유성호와 FA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김지완은 보수 총액 4억원(연봉 2억8000만원, 인센티브 1억2000만원) 계약기간 5년, 유병훈은 총 2억5000만원(연봉 1억8000만원, 인센티브 7000만원) 계약기간 5년, 유성호는 총 1억2000만원 (연봉 1억원, 인센티브 2000만원) 계약기간 3년의 조건으로 도장을 찍었다.


김지완은 지난 시즌 공익근무를 마치고 시즌 도중 인천 전자랜드에 합류해 22경기에서 평균 8.5득점, 3도움을 기록했다.

주요기사

창원 LG에서 뛰었던 유병훈은 190㎝의 가드로 지난 시즌 27경기에서 평균 5.2점, 3.6도움의 성적을 냈다.

원주 DB소속이었던 센터 유성호는 25경기에서 평균 3.2점, 1.8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