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준PO 1ㆍ2차전 입장권, 10분만에 매진

동아일보 입력 2010-09-27 16:23수정 2010-09-27 16: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9~30일 오후 6시부터 잠실구장에서 열릴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두산-롯데 1~2차전 표가 예매 시작 10분 만에 모두 팔렸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7일 오후 2시부터 온라인 쇼핑몰 G마켓(http://www.gmarket.co.kr)을 통해 준플레이오프 1~2차전 표를 판 결과, 10분 만에 2만7000장이 동이 났다고 발표했다.

올해부터 예매로만 입장권을 살 수 있고 현장 판매는 없다.

입장권 한 장 가격이 최대 4만원으로 적지 않은 금액이나 정규 시즌의 흥행 열기를 타고 포스트시즌 입장권도 불티나게 팔렸다.

주요기사
KBO는 준플레이오프 3~5차전 입장권을 30일 오후 2시부터 G마켓을 통해 판다.

인터넷 뉴스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