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호 끝내기 안타 맞고 패전투수

동아일보 입력 2010-09-15 03:00수정 2010-09-1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날 메이저리그 아시아 투수 최다승 타이(123승)를 달성한 박찬호(피츠버그)가 14일 미국 프로야구 뉴욕 메츠와의 방문경기에서 0-0이던 연장 10회에 등판해 끝내기 안타를 맞고 패전 투수가 됐다. 시즌 3패(3승)째. 피츠버그는 0-1로 졌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