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코너]4일 중국戰때 「16강 염원」 각종행사

입력 1998-06-01 20:10수정 2009-09-25 11: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월드컵축구대표팀의 16강 진출을 염원하는 ‘16강 진출 기원대회’가 4일 잠실올림픽 주경기장에서 펼쳐진다.

대한축구협회와 문화방송은 98프랑스월드컵축구대회 개막을 일주일 앞둔 4일 잠실주경기장에서 펼쳐질 한국과 중국의 마지막 평가전을 한국대표팀 출정식 겸 16강 진출기원대회로 정하고 각계 인사와 팬들이 참가한 가운데 각종 행사를 마련.

이날 행사에서는 생중계를 맡은 문화방송의 특별 축하쇼와 ‘승리 염원기 전달’등 볼거리가 풍성.

〈배극인기자〉 bae2150@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