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사회

전국 구름 많고 곳곳 ‘소나기’…서울 낮 최고 30도

입력 2022-08-18 05:34업데이트 2022-08-18 05:3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목요일인 18일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그 외 지역은 체감온도가 31도 내외까지 오르는 등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다.

기상청은 이날 “대기 불안정으로 낮부터 저녁 사이 경기동부와 강원도, 충북북부, 경북북동내륙에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동부·강원도·충북북부·경북북동내륙 5~40㎜(많은 곳 강원산지 60㎜ 이상)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최고 체감온도가 31도 내외로 올라 무덥겠다. 특히 제주도를 중심으로 밤사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 낮 최고기온은 27~31도가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 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3도, 수원 22도, 춘천 22도, 강릉 22도, 청주 22도, 대전 21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대구 23도, 부산 23도, 제주 25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8도, 수원 31도, 춘천 30도, 강릉 29도, 청주 31도, 대전 31도, 전주 31도, 광주 31도, 대구 32도, 부산 30도, 제주 31도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에서 ‘좋음~’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이날 아침까지 남부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전국 대부분 내륙 지역에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아울러 강원산지에는 낮은 구름으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