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포천 골재장서 컨베이어벨트에 끼여 60대 숨져…중대재해처벌법 적용

입력 2022-06-17 20:21업데이트 2022-06-17 20: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 News1 DB
골재장에서 일하던 60대 중국 동포(조선족)가 컨베이어벨트에 끼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포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10분께 경기 포천시 내촌면 한 골재장에서 컨베이어벨트 롤러 부품을 청소하던 중국 동포 A씨(60)가 벨트에 끼였다.

이를 발견한 동료들은 119에 신고했지만 A씨는 현장에서 숨졌다.

해당 업체는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대상 기업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관계자들을 불러 조사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포천=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