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이명박 전 대통령, 서울대병원 입원…지병 관련 정밀검사

입력 2022-01-17 12:19업데이트 2022-01-17 12:2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다스(DAS) 실소유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져 징역 17년을 확정받은 이명박(78) 전 대통령이 30일 오전 순환기과 진료를 받기 위해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 도착하고 있다. 2020.10.30/뉴스1 © News1
안양교도소에 수감 중인 이명박 전 대통령이 17일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법무부에 따르면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지병 관련 정밀 검사를 받기 위해 입원했다. 의료진 소견에 따른 조치다. 병세가 위독한 상황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에도 여러 차례 서울대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은 바 있다. 이 전 대통령은 당뇨와 기관지염을 앓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전 대통령은 2020년 10월 다스(DAS)의 자금을 횡령하고 삼성에서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징역 17년형이 확정됐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