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학기에도 친구들 손잡고 학교 가고 싶어요”

뉴스1 입력 2021-01-28 03:00수정 2021-01-28 05: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준비 안된 ‘코로나 등교’]
27일 서울의 한 초등학교 등굣길에서 학생 세 명이 손을 꼭 잡은 채 걸어가고 있다. 교육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늘어나도 등교와 원격수업을 병행하는 방식으로 올 3월 신학기를 시작할 방침이다. 지난 1년간 ‘코로나 등교’를 경험한 전국의 초중고교생 30명은 동아일보와의 인터뷰에서 교사가 직접 가르치는 원격수업, 소통과 체험활동이 가능한 등교수업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뉴스1
관련기사

#코로나#원격수업#등교수업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