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호 태풍 하구핏 북상…예상경로는?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8-02 09:50수정 2020-08-02 09: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제4호 태풍 ‘하구핏’이 북상 중이다. 태풍은 5일경 한반도에 간접적으로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다.

2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하구핏은 전날 오후 9시경 발생해 북상 중이다.

이날 오전 3시 기준 중심기압 1000헥토파스칼(hPa), 최대풍속 초속 18m, 강풍반경 210km의 약한 태풍이다.


태풍은 현재 서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인데, 점차 동쪽으로 방향을 틀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기사

기상청은 태풍이 5일 오전 중국 상하이 북쪽 약 300km 부근을 지나다가 6일 오전 3시 백령도 동북동쪽 약 160km 부근 육상에서 소멸할 것으로 예상했다.

태풍은 장마전선을 더 활성화시킬 수 있어 대비가 필요하다.

한편, 하구핏은 필리핀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채찍질을 의미한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