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편지]표중식/아파트 역사박물관 건립을

동아일보 입력 2010-09-15 03:00수정 2010-09-15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얼마 전 한 퇴락한 아파트의 처연한 모습을 사진 작품에서 접하고, 아파트 보존에 관심을 갖게 됐다. 콘크리트 건축물이라 해도 나름의 역사적 배경이나 위치, 지역적 분위기에 따라 주거문화의 현장으로서 보존할 만한 가치가 충분히 있다.

아파트는 한국의 주거문화를 바꾸어 놓았으나 재개발·재건축이라는 이름 아래 흔적 없이 사라져도 누구도 미련을 갖거나 아쉬워하지 않는다.

서울 서대문구 냉천동 금화시범아파트를 ‘아파트 역사박물관’으로 만들기를 제안한다. 쉬운 일은 아니겠지만 한 동만이라도 남겨 한강 선유도공원이나 노량진 본동배수지공원, 그리고 인천의 수도국산 달동네 박물관처럼 명소로 만들면 부족한 문화 인프라 구축에 한몫할 뿐만 아니라 지역 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다.

표중식 서울 동작구 대방동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