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방북 대학생 2명 『독일망명 계획』

입력 1996-10-26 20:18업데이트 2009-09-27 14:4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본〓金昶熙특파원】한총련 대표자격으로 지난 8월 북한을 방문했던 柳世洪(25·조선대 4년) 都鍾華군(22·연세대 4년)은 25일 오후 독일 베를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독일정부에 망명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두 학생은 지난 91년 방북했던 成墉乘 朴聖熙씨(독일체류중)와 같이 독일정부로부터 망명 또는 제네바협약상의 난민지위를 인정받을 수 있도록 독일인 변호사와 접촉중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