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본사,간첩희생자 유족 위로성금 6천만원 전달

입력 1996-10-24 20:21업데이트 2009-09-27 14:4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동아일보사는 24일 지난 8일 강원 평창군 진부면 탑동 인근 산으로 버섯을 채취하러 갔다가 북한 무장간첩에게 피살된 李英模씨 등 3명의 유족에게 위로성금 2천만원씩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한 성금은 지난 11일 대아건설 成完鍾회장이 본사에 맡겨온 것이다. 〈鄭用寬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