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민주당 대표직 사퇴…연임 도전 수순

  • 동아닷컴
  • 입력 2024년 6월 24일 10시 18분


코멘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당대표 사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4.06.24 ⓒ뉴시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당대표 사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4.06.24 ⓒ뉴시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24일 당 대표직을 사퇴했다. 오는 8월로 예정된 차기 당 대표 선출을 앞두고 연임 도전을 위해 사퇴한 것으로 보인다. 이 대표는 향후 거취와 관련해서는 “길지 않게 고민하겠다”고만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의 후 별도의 입장 발표를 통해 “조금 전 최고위원회의를 마지막으로 민주당 당 대표 직을 사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어려운 민생과 안보 상황 등을 언급한 이 대표는 “국민 여러분께서 얼마나 걱정과 근심, 고생이 많으신가”라며 “대한민국의 정치를 책임지고 있는 정치인의 한사람으로서 깊은 책임감과 죄송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 대표는 차기 당권도전 등 향후 거취에 대해선 조만간 발표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이 대표는 “국민들과 나라가 당면한 거대한 위기 앞에서 과연 민주당과 저 이재명은 어떤 길을 가야 할 것인지 깊이 고민하겠다”면서 “길지 않게 고민해 거취를 결정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민주당 전당대회는 의례적인 당원 축제가 아니라 희망을 잃어버린 많은 국민께 새로운 희망을 만들고 또 새로운 미래를 여는 중요한 모멘텀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가 차기 당권 도전에 나서면 김대중 전 대통령 이후 첫 사례가 된다. 민주당 계열 정당에서 대표직을 연임한 인사는 새정치국민회의 총재를 지낸 김 전 대통령이 유일하다.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 좋아요
    0
  • 슬퍼요
    0
  • 화나요
    0
  • 추천해요

댓글 0

오늘의 추천영상

지금 뜨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