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정치

“이 머리 다시하세요” “결코”…이재명, 개딸들과 트위터 ‘폭풍 소통’

입력 2022-06-26 14:35업데이트 2022-06-26 14:3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 트위터 갈무리)©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6일 새벽 트위터를 통해 자신의 지지층, 이른바 ‘개딸’(개혁의 딸)들과 직접 소통을 했다.

이 의원은 25일 밤 11시부터 이날 새벽 1시경까지 약 2시간 동안 지지자들이 트위터에 올린 질문에 직접 답을 했다.

이 의원은 ‘트위터 글 누가 쓰나요. 보좌관이 해주시나요?’라는 질문에는 “맞혀 보세요”라고 답했고, ‘요즘도 최애(가장 좋아하는) 음식이 배추전인가요’라는 물음에는 “맞아요”라고 했다.

‘트위터 팔로워 100만 되는 날 공약이 있나’라는 질문에는 “하긴 해야겠는데 뭘 할까요?”라고 되물었다. 이 의원의 현재 트위터 팔로워 수는 약 72만5000명이다.

한 지지자가 과거 사진을 올리며 ‘이 머리 다시 하실 생각은 없나요?’라고 묻자 이 의원은 “결코(안 한다)”라며 재치있게 답변하기도 했다.

이 의원은 지지자들과 소통 시간을 마무리지으며 “여러 가지로 어려운 시기지만 오늘 만큼은 좋은 밤 되시기 바랍니다”라고 인사를 하자, 지지자들은 “안녕히 주무세요. 아버지” 등의 댓글을 달았다.

이 의원이 개딸들과 이처럼 직접 소통한 것은 당 대표 선거 불출마 요구가 거세지는 상황에서 지지층을 결집해 당내 비토론을 정면 돌파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준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이 의원은 지난 23일부터 1박2일간 열린 민주당 의원 워크숍에서 당권 경쟁자인 친문(친문재인)계 홍영표 의원 등으로부터 불출마를 요구받았다. 이에 이 의원은 “고민해보겠다”고 즉답을 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