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합참 “北, 동해상으로 발사체 발사”…새해 네번째 도발

입력 2022-01-17 09:03업데이트 2022-01-17 09:3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북한이 17일 동해상으로 미상발사체를 발사했다. 북한의 도발은 5일, 11일, 14일에 이어 올해만 네 번째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출입기자단에 문자메시지를 보내 “북한이 동해상으로 미상발사체를 발사했다”고 알렸다.

북한이 14일 열차에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지 사흘 만에 무력시위를 벌인 것이다.

합참은 이날 오전 북한의 네 번째 도발을 알리면서 사거리, 고도 등 세부 제원을 밝히지 않았다. 합참은 탄도미사일을 탐지하면 신속하게 언론에 알리고 있다.

청와대는 14일 북한의 세 번째 도발 때 “NSC 상임위원들은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시험 발사에 대해 재차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며 “북한이 조속히 대화에 호응해 나올 것을 촉구했다”고 밝혔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