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형, 홍준표 돕는다…오늘 오후 崔자택서 ‘티타임 회동’

뉴스1 입력 2021-10-16 17:25수정 2021-10-16 17:2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왼쪽),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뉴스1
국민의힘 대선 경선 2차 컷오프에서 탈락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홍준표 경선 후보를 돕기로 했다.

홍 후보 캠프 측과 최 전 원장 측은 16일 뉴스1과의 통화에서 홍 후보가 이날 오후 8시 최 전 원장 자택을 방문해 티타임을 갖고 캠프 합류를 요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 후보 측은 “최 전 원장이 다수 언론 인터뷰를 통해 정권교체에 대한 열망을 밝히고 이를 위해 끝까지 뛰겠다고 한 만큼 홍 후보가 ‘그렇다면 제 쪽으로 힘을 모아달라’고 말씀드리고 모시러 가는 것”이라고 말했다.

회동 후 최 전 원장의 홍 후보에 대한 지지가 공식화될 것으로 보인다.

주요기사
최 전 원장은 지난 8일 발표된 국민의힘 대선 경선 2차 컷오프에서 탈락한 뒤 ‘양강 구도’를 형성하고 있는 홍 의원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러브콜을 받아왔다.

최 전 원장은 홍 후보 캠프에서 선거대책위원장으로 역할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최 전 원장에 대한 정식 캠프 영입식은 17일에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