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아직도 문재인 세상…정신 못차리는 국민의힘”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2-26 11:05수정 2021-02-26 11: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홍준표 무소속 의원. 뉴스1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26일 ‘친정’ 국민의힘이 야당의 역할을 못해 문재인 정부가 지지를 얻고 있다고 주장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집권 마지막 해가 되면 어느 정권이나 야당판이 되는데 (국민의힘이) 중도 타령에 무투쟁 2중대 가마니 전략으로 나라를 거덜내 아직도 문재인 세상”이라고 비판했다.

홍 의원은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 대해 “압도적으로 우세해야 할 성추행 양대 보궐선거에서 우리 후보들을 폄훼하고 야당 역할은 제대로 못하면서 심술만 부리는 바람에 오히려 잘못을 저지른 사람들이 설치는 판을 만들어줬다”고 말했다.

이어 “대선은 코앞에 다가오는데 얼마나 더 당해야 야당은 정신을 차릴까”라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최근 홍 의원은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을 비판해오고 있다. 홍 의원은 20일 “국민의힘 후보들이 보궐선거에서 맥을 못춘다”며 그 이유로 △김 위원장이 당내 후보들을 과도하게 폄하하면서 새인물 찾기에만 골몰했고 △국민의힘 빅2가 부동산 정책에 진력을 다하는데 당 지도부가 이를 뒷받침 해주지 않으며 △정체성이 모호하다고 설명했다.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stree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