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YS, 민주주의 기틀 다져…거대한 산이셨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11-22 14:18수정 2020-11-22 14: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김영삼 전 대통령 서거 5주기인 22일 “(김 전 대통령은) 취임하시자마자 하나회 해체, 고위공직자 재산 공개, 금융실명제 실시 등 불꽃같은 개혁을 잇따라 단행하며 우리 민주주의의 기틀을 다져 주셨다”고 평가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김영삼 전 대통령님께서 저희 곁을 떠나신지 오늘로 만 5년이 됐다”면서 이렇게 밝혔다.

이 대표는 “대통령께서는 아호 거산(巨山)처럼 거대한 산이셨다”며 “‘닭의 모가지를 비틀어도 새벽은 온다’는 신념어린 투쟁으로 군사정부를 끝내고 문민정부를 출범시키셨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도무문(大道無門)의 결기와 추진력은 많은 국민의 뇌리에 교훈으로 남아 언제나 크나큰 깨우침을 주고 있다”며 “그 정신 이어 받아 당면한 국난을 극복하고, 대한민국을 함께 잘사는 일류국가로 만들겠다. 안식을 기원한다. 평안하시라”고 적었다.

주요기사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