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포토]대테러 특수차량 타고 공항 경계

입력 2005-11-14 07:53수정 2009-09-30 23: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기간 중의 테러 발생 가능성에 대비해 13일 경찰특공대(SWAT) 소속 대원들이 김해공항에서 대테러 작전용 특수 차량을 동원해 경계를 서고 있다. 항공기 납치 등의 테러를 진압하기 위해 만든 이 차량은 착륙 상태의 항공기 출입문에까지 올릴 수 있는 철제 사다리를 갖추고 있다.

부산=최재호 기자 choijh92@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