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 범죄 5년새 500배 늘어

입력 2003-06-08 18:37수정 2009-09-29 02: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터넷을 이용한 사이버 범죄가 1997년 120여건에서 지난해 6만여건으로 5년 사이 496배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에 따르면 사이버 범죄는 1997년 121건, 1998년 394건, 1999년 1709건, 2000년 2444건으로 완만하게 늘어나다 2001년 3만3289건, 2002년 6만68건으로 대폭 증가했다.

경찰청은 “특히 전자상거래 사기, 위법 사이트 개설, 개인정보 침해 등 일반 사이버 범죄가 2001년 2만2651건에서 지난해 4만5909건으로 2배 가까이 늘어나는 등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반면 같은 기간 중 해킹과 바이러스 유포 등 사이버 테러형 범죄는 1만638건에서 1만4159건으로 소폭 증가했다.

경찰청은 급증하는 사이버 범죄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사이버 범죄, 그게 뭐죠’라는 책자를 발간해 전국 초중고교와 일선 경찰서에 배포할 예정이다.

손효림기자 aryssong@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