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국제

길거리 쓰레기 버리 듯…도로 한복판 강아지 버린 운전자 ‘공분’

입력 2022-07-07 15:53업데이트 2022-07-07 16:2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유기 장면 - 웨이보 갈무리
중국에서 운전자가 복잡한 도로 한가운데서 개를 유기하는 동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되고 있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7일 보도했다.

지난 6월 29일 웨이보(중국의 트위터)에 게시된 동영상에 따르면 광둥성 동관시의 한 복잡한 도로에서 한 차량 운전자가 자동차의 문을 열고 흰색 개를 도로에 버리는 장면이 포착됐다.

개는 차에 매달렸으나 운전자는 이를 무시하고 계속 주행해 개는 길거리에 유기됐다.

해당 영상은 다른 차량의 블랙박스에서 촬영된 것이다. 동영상을 올린 사람은 개 주인의 잔인함에 경악을 금할 수 없다며 해당 동영상을 올린 이유를 설명했다.

이 같은 동영상이 공개되자 동물 학대에 대한 뜨거운 논쟁이 촉발됐고, 경찰이 범인 수색에 나섰다.

중국 누리꾼들은 “하필 위험한 도로에 개를 유기하나” “차에서 길거리에 쓰레기를 버리듯 개를 버리고 있다” 등의 댓글을 달며 흥분하고 있다.

중국은 동물 학대에 대한 오랜 전통을 가지고 있지만 최근 애완동물 산업이 번성하면서 동물 보호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고 있어 이같은 비판이 들끓고 있다고 SCMP는 전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