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국제

“아직 6월인데 40도 넘었다”…日, 기록적 폭염에 기록 경신

입력 2022-06-25 16:59업데이트 2022-06-25 16:5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일본에서 일부 지역 기온이 40도를 넘어서는 등 기록적인 폭염이 이어지고 있다.

로이터통신과 일본 웨더뉴스에 따르면 일본 기상청은 25일 군마현 이세사키시에서 기온이 섭씨 40.2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6월 기준 기온이 섭씨 40도를 넘어선 것은 통계청 관측 이래 사상 처음이라고 웨더뉴스는 설명했다.

로이터통신은 이번 더위로 지난 2011년 6월24일에 작성된 종전 기록(39.8도)이 약 11년 만에 깨졌다고 전했다.

일본 기상청 관계자는 “고기압과 구름 한 점 없는 날씨가 무더위를 가져왔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