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국제

쿼드, 오늘 일본서 정상회의… 中견제 5G 민관협의체 창설

입력 2022-05-24 03:00업데이트 2022-05-24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4일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미국 호주 인도 일본 4개국 안보협의체 쿼드(Quad) 정상회의에서 5세대 이동통신(5G), 바이오 분야의 중국 의존 탈피를 위해 민관 협의체를 창설하기로 합의한다고 요미우리신문이 23일 보도했다.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4개국 정상이 채택할 공동성명 원안에는 5G와 6세대 이동통신(6G), 바이오 기술과 관련해 산업계와 정부가 참여하는 협의체를 만드는 구상이 담겨 있다.

특히 5G 통신 설비 분야 세계 1위인 중국 화웨이에 대응할 만한 기업이 부족하다는 판단에 따라 쿼드 국가 민관이 힘을 모아 통신 분야를 중점 육성할 계획이다.

4개국 정상은 또 바이오 기술을 활용하기 위해 초고속 컴퓨터 등에 사용하는 양자 기술 활용 협력 강화 방안도 공동성명에 명시하기로 했다. 정부 조달을 위한 조건에 개방성, 인권 존중 등을 공급망에 관한 기본 원칙으로 규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신장위구르 인권 침해 문제 등이 제기된 중국을 공급망에서 배제하겠다는 얘기다.

도쿄=이상훈 특파원 sanghu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