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20년 만의 백인 대통령, 90일 권한 대행

동아닷컴 입력 2014-11-02 14:43수정 2014-11-02 14: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출처= JTBC 방송 갈무리
‘아프리카 20년 만의 백인 대통령’

아프리카에서 20년 만의 백인 대통령이 등장했다.

아프리카 20년 만의 백인 대통령의 주인공은 잠비아 부통령인 가인 스콧이다.

스콧은 최근 잠비아 대통령이 숨지면서 대통령 권한대행을 맡게 돼 아프리카에서 20년 만의 백인 대통령이 될 수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관련기사
그는 1927년 당시 영국령이던 잠비아로 이주한 스코틀랜드계 아버지와 잉글랜드계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잠비아 토박이이다. 1990년대 농림부 장관으로 가뭄에 허덕이던 잠비아를 구한 것으로 일약 유명 스타 장관이 된 것으로 알려졌다.

아프리카 20년 만의 백인 대통령이 된 스콧은 부모가 모두 잠비아에서 태어나야만 출마가 가능하다는 법률 때문에 대선에는 출마할 수 없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