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국방부, 항모 조지워싱턴호 서해훈련 확인

동아일보 입력 2010-09-10 10:52수정 2010-09-10 10:5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국 국방부는 9일 항공모함 조지 워싱턴호의 서해 훈련 방침을 재확인했다.

제프 모렐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6자회담 복귀 방침 등과 관련해 조지 워싱턴호의 서해 훈련 계획에 변함이 없느냐는 질문에 "조지 워싱턴호는 정말 서해에서 다시 훈련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그런 일이 일어날 것이라고 밝힌 상태"라며 "아직 날짜는 정해지지 않았지만, 다른 공해에서 하듯이 조지 워싱턴호가 서해에서 작전을 할 것이라는 점을 믿어도 된다"고 말했다.

그는 "그것(조지 워싱턴호의 서해훈련)은 중국을 모욕하는 것이 아니며, 중국에 메시지를 전달하는 의미가 아니다"며 "이는 북한에 대해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그는 또 "우리는 모든 공해에서 작전할 권리가 있다고 확실히 ale는다"고 밝혔다.

조지 워싱턴호의 서해 훈련은 10월 중 실시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인터넷뉴스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