訪中 박정수외무,中 외교부장과 13일 회담

입력 1998-07-12 19:39수정 2009-09-25 07:4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중국을 공식 방문중인 박정수(朴定洙)외교통상부장관은 13일 오전 베이징(北京)의 중국외교부에서 탕자쉬안(唐家璇)외교부장과 회담을 갖는다.

양국 외무장관은 이 회담에서 ‘21세기를 향한 새로운 협력관계’설정문제를 비롯해 양국간 어업협정교섭 조기타결 방안, 고위인사 교류문제 등을 집중 협의할 예정이다.

박장관은 특히 주(駐)선양(瀋陽) 한국총영사관 개설, 충칭(重慶) 광복군사령부 청사 복원문제 등 정부의 숙원사업에 대한 중국측의 협조를 요청하고 김대중(金大中)대통령의 대북 포용정책을 설명하고 이에 대한 지지와 협력을 이끌어낼 방침이다.

박장관은 또 아시아 금융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중국측의 위안(元)화 평가절하는 바람직하지 않다는 한국정부의 입장을 전달하고 중국측의 약속을 받아낼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베이징〓김창혁기자〉chang@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