둔부세포 떼내 유방 만든다…美서 신기술 개발

입력 1998-01-05 20:49수정 2009-09-26 00: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유방암으로 절제된 유방을 다시 만들어내는 신기술이 개발되었다고 영국의 선데이 타임스가 4일 보도했다. 미국 보스턴의 재생의학회사인 리프로제니시스는 암으로 유방절제수술을 받은 환자에게 인공유방을 이식하지 않고 새로운 유방이 자연적으로 다시 자라게 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이 신문은 전했다. 리프로제니시스사의 숀 스토발 대변인은 이 신기술이 환자의 둔부나 대퇴부에서 지방과 혈액세포를 조금 떼어내 이를 유방조직으로 키워내는 것이라고 밝혔다. 스토발 대변인은 이 떼어낸 세포를 특수주형(鑄形)에 넣고 성장촉진제를 투여하면 이 세포가 증식을 시작해 주형의 모양에 따라 새로운 조직을 형성하게 된다고 말했다. 〈런던AFP연합〉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