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공유하기

콜롬비아 절벽서 버스 추락 37명 사망

입력 1997-01-04 11:59업데이트 2009-09-27 08:43
읽기모드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운전사와 승객 등 40명을 태우고 콜롬비아 남부 산악지대를 운행중이던 영업용 버스가 3일 절벽 아래로 추락, 37명이 숨지고 3명이 부상했다고 콜롬비아 고속도로 경찰이 밝혔다. 경찰 대변인은 사고 버스가 이날 오전 수도 보고타에서 남서쪽으로 5백80㎞ 떨어진 카리잘 마을 인근 산악 도로를 달리다 갑자기 나타난 바위를 피하기 위해 방향을 틀던 중 도로를 벗어나면서 절벽 아래로 떨어진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대변인은 경찰과 지역 응급구조요원들이 투입돼 인명구조작업에 나섰지만 사고지점의 지형이 가파른데다 도로에서 멀리 떨어져 애로를 겪고 있다고 말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지금 뜨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