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43세’ 손호영, 결혼정보회사 찾았다…“만남 성사 어려운 프로필” 팩폭에 좌절

입력 2022-08-15 10:17업데이트 2022-08-15 10:1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채널A 신랑수업
‘신랑수업’ 손호영이 결혼정보회사에서 연거푸 ‘팩폭’을 맞아 좌절한다. 또 그는 과거 연애도 소환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는다.

오는 17일 오후 9시20분 방송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28회에서는 결혼정보회사를 자기 발로 찾아간 43세 손호영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날 손호영은 “태어나서 처음 가는 곳”이라며 결혼정보회사를 찾아가 성혼 전문가를 만난다. 전문가는 본격 상담에 들어가기 전 “프로필이 좋아도 45세부터는 (짝을 찾기가) 쉽지 않다”며 까다로운 가입 조건을 읊어 손호영에게 ‘그러데이션 좌절’을 안긴다. 특히 전문가는 “연예인은 직업이 안정적이지 않은 프리랜서”라고 콕 집어 손호영을 더욱더 쪼그라들게 만든다.

더욱이 전문가는 손호영이 “대학교 졸업을 못 했다”고 밝히자, 심상찮은 한마디를 던지고, 이에 ‘신랑즈’ 김준수 박태환 모태범은 “말 심하게 하시네!”라며 과몰입한다. 이후 전문가는 “호영씨는 (만남 성사가) 어려운 프로필”이라면서도 “노래라도 잘하셔서 다행”이라며 알쏭달쏭한 칭찬을 해 손호영을 어질어질하게 만든다.

잠시 후 손호영은 정신을 다잡고 ‘희망 상대 체크리스트’ 작성에 나선다. 그러다 “여성에게 원하는 직업이 무엇인지”라는 항목에 답을 못하고 망설이자, 전문가는 “어떤 직업군을 안 만나보셨냐?”고 단도직입적으로 묻는다. 손호영은 직업란을 훑어가며 살펴보다가, 그중 ‘언론인’란에서 멈칫하더니 “아나운서도 (언론인에 해당이) 되나요?”라고 묻는다. 전문가는 “아나운서도 사귀어보셨구나”라고 확인하고 이를 들은 스튜디오 전 출연진은 귀를 쫑긋 세운다. 과연 손호영이 결혼정보회사 상담을 통해 원하는 여성상을 찾을 수 있을지, 또한 결혼정보회사에서 밝혀진 손호영의 핵폭탄급 개인정보들이 무엇일지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이외에도 ‘국대 레슬링 선수’ 김현우의 웨딩촬영 작가로 나선 박태환의 하루와 김준수 삼부자의 첫 캠핑, 모태범 임사랑 커플 및 ‘임사랑 남사친’ 발레리노와 더블데이트에 임한 신봉선의 모습이 펼쳐지는 ‘신랑수업’은 이날 오후 9시20분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