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궁 국가대표 안산의 집 첫 공개…엄마표 집밥 메뉴는?

뉴시스 입력 2021-10-14 08:19수정 2021-10-14 08: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양궁 국가대표 안산의 집이 방송 최초로 공개된다.

14일 오후 9시 방송되는 SBS ‘워맨스가 필요해’에서는 안산이 선수촌 입촌 전 부모님과 함께 보내는 일상이 그려진다.

최근 녹화에서 안산은 오후 훈련을 마친 후, 엄마와 함께 집으로 향했다. 집안 곳곳에는 올림픽 3관왕 안산의 흔적들로 가득했고, 각종 대회에서 받은 상과 메달들이 진열되어 있어 이목을 끌었다.

안산의 엄마는 집밥을 제대로 먹지 못한 딸을 위해 애호박 찌개를 준비했다. 엄마를 따라 주방으로 들어간 안산은 익숙한듯 식사 준비를 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하지만 이내, 엄마의 끊임없는 잔소리 폭격에 소심한 반격에 나서기도 했다.

주요기사
또한 안산의 엄마는 옷장에서 안산의 물건을 발견하고 ‘안산 1호 팬’으로서 회상에 빠진다. 이를 지켜보던 MC들도 “감회가 새롭겠다”며 공감해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