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도연 “큰 두각 나타내지 못해…영어 공부 다시 할까 봐” 웃음

뉴스1 입력 2021-07-23 00:42수정 2021-07-23 00:4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tvN ‘여고추리반’ 캡처 © 뉴스1
‘여고추리반’ 장도연이 다시 공부하겠다고 다짐해 웃음을 안겼다.

22일 오후 tvN에서 방송된 티빙 오리지널 예능 프로그램 ‘여고추리반’에서 장도연은 “지난 주에 큰 두각을 나타내지 못해서 오늘은 6시간이 아닌 7시간을 자 봤다”라고 밝혔다.

장도연은 이후 등장한 박지윤을 향해 “오늘 지윤이 곱네”라고 농을 던졌다. “청담동 며느리처럼 하고 왔네”라는 말에 박지윤은 “맞아, 내 꿈이야. 어떻게 알았어?”라고 물어 웃음을 샀다. 그러면서 “근데 시험을 그렇게 봐서 청담동 며느리 될 수 있을까”라고 털어놔 폭소를 더했다.

그러자 장도연은 “나 지난 주에 문제집 샀어”라고 입을 열었다. 그는 “난 진짜 영어 공부 다시 할까 봐. 너무 수치심을 느꼈다”라고 털어놔 눈길을 모았다.

주요기사
한편 ‘여고추리반’은 엘리트들만 입학할 수 있다는 새라여자고등학교의 화려한 이면에 숨겨진 비밀을 파헤치기 위해 뭉친 추리반의 활약을 담은 미스터리 어드벤처 프로그램. 박지윤, 장도연, 재재, 비비, 최예나가 학교의 비밀을 파헤치는 과정을 담는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