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허리디스크·무릎관절 통증인데…” 신애라, 차인표 자랑

뉴시스 입력 2021-07-08 00:12수정 2021-07-08 00:1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신애라가 남편 차인표에 대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7일 오후 신애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5년의 생활습관을 바꾸고 ‘몸짱’으로 거듭난 남편 차인표를 응원하는 글과 함께 그가 모델로 등장한 ‘빅이슈’의 표지 사진을 게재했다.

신애라는 차인표의 근황에 대해 “목, 허리디스크와 무릎관절 통증도 불사하고 열심히 운동한 결과 건강한 몸을 만드는 버킷리스트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어 신애라는 “난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이라며 차인표가 표지모델로 나선 ‘빅이슈’에 대해서도 “노숙인이 전철에서 판매하는 매거진인것도 의미있다”고 남편을 치켜세웠다.

주요기사
한편, 차인표와 신애라는 대표적인 연예계 잉꼬부부다.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