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박진영 이승철 참여한 7집 발표

스포츠동아 입력 2010-09-29 17:23수정 2010-09-29 17: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김범수가 2년 2개월 만의 앨범인 7집 ‘솔리스타 파트 원’을 29일 발표했다.

‘솔리스타’(solista)는 최고의 독주자, 독창자를 일컫는 말.

이번 음반에는 박진영과 이승철, 브라운아이드소울의 정엽, 그리고 히트메이커 작곡가 윤일상, 홍진영, 황찬희, 에코브릿지가 참여했다. 전자음을 최대한 배제하고 실제 악기 위주의 어쿠스틱 음악을 지향했다.

박진영은 이번 음반 타이틀곡 ‘지나간다’를 작사, 작곡했다.

관련기사
김범수는 자신의 히트곡 ‘보고싶다’를 이을 발라드로 기대하고 있다.

섬세한 피아노 연주와 오케스트라 선율로 시작되는 ‘지나간다’는 서정적인 멜로디, 리듬감 넘치는 드럼 비트, 김범수만의 감성 보컬이 더해졌다.

이승철은 김범수와 시원한 어쿠스틱 기타가 인상적인 영국풍 팝 음악 ‘언젠가는’을 함께 불렀다.

정엽과 에코브릿지는 1980년대 팝을 연상케 하는 ‘괜찮다..’에 참여했다.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