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생’ 변신 남규리, 교복입고 찍은 깜찍셀카 공개

동아닷컴 입력 2010-09-09 19:00수정 2010-09-09 19: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남규리.
그룹 씨야의 전 멤버이자 연기자 남규리가 동안외모를 뽐냈다.

남규리는 지난 7일 자신의 미니홈피에 교복을 입고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남규리는 깜찍한 사과머리를 한 채로 장난섞인 표정을 지으며 새침한 여고생의 모습을 연출했다. 또 배우 이성민과 함께한 사진에서는 두 사람 모두 20대이지만 여느 여고생 못지 않은 동안외모로 시선을 끌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너무 귀엽다”, “정말 동안인 것 같다”, “진짜 예쁘다”, “앞머리가 없는게 훨씬 낫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관련기사
한편 남규리는 현재 SBS 주말드라마 ‘인생은 아름다워’에서 막내 양초롱 역을 맡아 출연중이다.

조윤선 동아닷컴 기자 zowook@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