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앤컴퍼니, 3분기 매출·영업이익 10%대 증가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21-11-16 14:49수정 2021-11-16 14: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지주회사인 한국앤컴퍼니는 올해 3분기 글로벌 연결 경영실적 기준 매출액 2439억 원, 영업이익 663억 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매출액 10.4%, 영업이익 10% 증가한 수치다.

지난 4월 한국아트라스비엑스와 합병돼 사업형 지주회사로 새롭게 출범한 한국앤컴퍼니는 그룹의 미래 성장 포트폴리오(S.T.R.E.A.M)를 발표하며 핵심사업 경쟁력 강화와 함께 신규 사업 발굴, 신성장 동력 발굴 등에 초점을 맞추고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S.T.R.E.A.M은 ▲친환경 배터리·신재생 에너지 ▲타이어·관련 핵심 산업 ▲미래 신기술 활용 사업 다각화 ▲전동·전장화 부품, 기술, 솔루션 ▲로봇·물류 등 자동화 및 효율화 ▲모빌리티 산업 전반 등 그룹 핵심 진출 분야 영문 글자를 모아 만들어졌다.

한국앤컴퍼니는 스타트업 육성, 벤처투자, 벤처펀드, 벤처캐피탈(VC)과 협업을 통해 ‘스마트STREAM-WE언택트펀드3호’를 결성하기도 했다. 이어 인공지능(AI) 공간정보 스타트업 ‘모빌테크’에 첫 투자를 시작한 바 있다.

주요기사
한국앤컴퍼니 ES)사업본부의 아트라스비엑스 배터리는 글로벌 시장에서 납축전지 배터리 생산 능력 기준 9위를 차지하고 있고, 지난해 미국 테네시주 클락스빌에 공장을 신설하는 등 글로벌 성장 가속화를 위해 국내외 생산, 판매 네트워크를 확장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 중이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