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맞춤형 가전 ‘비스포크’ 인기몰이

허동준 기자 입력 2020-11-23 03:00수정 2020-11-2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내 냉장고 매출 65%가 비스포크
식기세척기-인덕션 매출도 급증
삼성전자의 비스포크 키친 유튜브 광고 캡처 화면.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 가전제품 슬로건인 ‘가전을 나답게’ 철학을 담은 비스포크 시리즈 제품이 전년 대비 두 배 이상 성장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2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삼성전자 비스포크 냉장고는 지난해 6월부터 올해 10월 말까지 국내에서 판매한 삼성전자 냉장고 전체 매출의 65%를 차지하고 있다. 삼성전자 측은 가족 구성원 수와 인테리어에 따라 1·2·3·4도어를 다양하게 이어 붙이고, 취향에 따라 원하는 색깔과 소재로 갈아 끼울 수 있는 패널 등을 성과를 낸 이유로 분석했다. 한국 주방 가구장에 꼭 들어맞는 ‘키친핏’을 적용한 점도 사용자들의 인기를 끌었다.

냉장고에 이어 직화오븐, 전자레인지, 식기세척기, 인덕션, 큐브 냉장고 등으로 확대된 비스포크 라인업의 판매도 급증하고 있다. 비스포크 식기세척기와 인덕션의 출시 이후 삼성전자 식기세척기와 인덕션의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각각 280%, 130%씩이나 늘었다. 특히 올해 6월에 출시한 비스포크 식기세척기는 전체 삼성전자 식기세척기 판매의 절반가량을 차지한다.

이강협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무는 “비스포크 키친을 완성한 데 이어 공간의 제약 없이 사용 가능한 큐브 냉장고까지 출시하며 비스포크 생태계를 대폭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비스포크 가전을 꾸준히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허동준 기자 hungry@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삼성전자#비스포크#인기몰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