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사협 총동문회 창립 초대회장 김종상 대표 선출

입력 2005-11-24 03:01수정 2009-09-30 22:1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이사(理事)협회가 23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하얏트호텔에서 ‘한국이사협회 총동문회’ 창립총회를 열었다.

장병구 수협은행장, 윤정용 한국증권거래소 이사, 윤송이 SK텔레콤 상무 등 90여 명의 회원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창립총회에서 KT 사외이사회 의장인 김종상(사진) 세일회계법인 대표가 총동문회 초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김 회장은 “오피니언 리더들이 한자리에 모여 신(新)지식을 공유하고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총동문회를 창립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국이사협회는 2002년 이헌재 전 재정경제부 장관 겸 경제부총리, 김정태 전 국민은행장 등 16명이 모여 결성한 단체로 상장기업 임원과 사외이사를 대상으로 기업지배구조 개선 및 경영전략 등을 교육하고 있다.

지금까지 김정중 현대산업개발 사장. 이용경 전 KT 사장 등 198명이 이 협회의 교육과정을 거쳤다.

김선미 기자 kimsunm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